초기증상

골반염 증상 원인 치료법 총정리

골반염 증상 원인 치료법 총정리 2017년 9월 18일Leave a comment

안녕하세요 좋은 오후예요.  다들 골반염에 대해 들어보셨나요? 골반염이란 보통 질염이나 경부염 등의 감염성 질환의 치료가 제대로 되지않고 방치되었을 때 나타날 수 있는 질환인데요, 자궁내경관에 번식해있던 세균이 자궁을 통해 나팔관이나 골반에도 염증이 진행되어서 생기는 질환입니다. 골반염의 후유증으로 자궁외 임신이나 나팔관이 막혀 불임 증상이 올 수도 있구요, 만성 골반통, 성교통이 발생할수도 있으며 골반염의 심한 경우 수술까지 해야할 수 있습니다.

골반 내에 염증을 일으키는 세균의 종류는 다양하지만 대부분 성병으로 알려진 임질균과 클라미디아균에 의해서 많이 생긴다고 합니다. 드물게지만 대장균 등이 원인이 되는 경우도 있구요, 면역력이 저하되었을 때 이러한 골반염 증상이 나타나기 쉽다고 합니다. 그 이유는 바로 질에서 세균 침입을 방지하고 번식을 억제하는 효과를 하는데 면역력이 저하된 경우 질의 기능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아 염증이 발생되기 때문입니다.

그럼 골반염이 걸리면 어떤 증상이 나타나는지도 알아보도록 할까요? 먼저 하복부에 심한 통증이 나타납니다. 골반염에 걸리는 경우 복부 전체로 통증이 퍼지는듯한 느낌이 든다고 하는데요, 또한 떨림과 오한을 동반한 발열이 일어날 수 있으며 직물의 양이 증가하고 악취가 납니다.  이외에도 골반통증이 나타나고, 질 분비물이 증가하며 월경량 과다, 오한, 배뇨시 불편 등이 일어날 수 있어요. 그리고 골반염이 있더라도 아무 증상 및 통증이 없는 경우도 있어 정기적으로 병원을 찾아 검진을 받아보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골반염 진단을 받은 경우 그에 맞는 치료가 필요한데요, 골반염의 원인균에 따라 또 치료방법이 달라지는데 골반염의 통증이 심하지 않은 경우에는 약만 잘 먹어도 빠른 시일이내에 완치가 가능하지만, 치료시기를 놓친 경우, 골반 내 농양이 있거나 고름주머니가 터진 경우엔 수술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골반염은 재발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전문가의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구요, 치료가 되었다고 해도 정기적으로 재검사를 통해 검진을 받아보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치료 중 성관계는 당연히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여기까지 골반염 원인 증상 치료방법 등 여러가지에 대해서 알아보았는데요, 골반염이 의심스럽다 하시는 분들은 참지마시고, 바로 병원을 찾아 검진을 받아보시길 바랍니다. 증상이 있다면 굳이 골반염이 아니더라도 특정 질환의 초기증상이 나타난 것일 수도 있으니 말이죠. 많은 참고 바라며 오늘 포스팅은 여기에서 줄이도록 하고요, 이 글을 보시는 분들 모두 언제나 행복하시고 즐거운 하루를 보내시기 바랍니다.

답글 남기기